Warning: file_get_contents(http://www.kbsm.net/data/newsText/news/etc/index_view_page_top.json) [function.file-get-contents]: failed to open stream: HTTP request failed! HTTP/1.1 404 Not Found in /home/kbsm.net/www/default/include_skin02/head_view.inc.php on line 64
대경섬산연, PID 온라인 전시회 21일 사전오픈 - 경북신문
국내 최대 섬유소재 비즈니스 전시회인 ‘2022 대구국제섬유박람회 프리뷰 인 대구(이하 PID)’가 오는 3월 2일부터 4일까지 사흘간 대구엑스코에서 펼쳐진다.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이하 대경섬산연)은 올해 PID 참가업체의 마케팅과 상담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온라인 전시회(PID ONLINE SOURCING)를 21일 사전 오픈한다고 밝혔다.PID 홈페이지에서 참관이 가능한 ‘PID 온라인 소싱(ONLINE SOURING)’은 첨단신소재, 친환경, 지속가능성 소재를 총망라하는 2022 PID 전시회를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국내 및 해외 바이어와의 적극적인 온라인 비즈니스 소통을 강화한다. 온라인소싱은 크게 ▲참가업체별 쇼룸 ▲전시제품 ▲관심제품 및 기업 등록 등의 메뉴로 바이어의 편의성을 높이는데 중점을 뒀다.원사, 원단, 부자재, 완제품, 디자인까지 2800여개(2021 1400여점 포함) 이상의 다양한 제품들을 고화질 사진과 동영상 등으로 미리 확인할 수 있다 PID 온라인 소싱 오픈으로 본격적인 온·오프 통합 전시회가 시작된다. 바이어들은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로 제공되는 전시제품 정보를 확인하고 직접 이메일 문의, 샘플 요청, 오프라인 상담 예약 등을 할 수 있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PID 전시사무국은 참가업체와 바이어에게 비대면 화상상담 및 현지 에이전트를 활용한 대리 상담을 지원한다. PID 참가업체들의 마케팅 활동을 지원하는 온라인 플랫폼(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유튜브 등)의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로도 만나볼 수도 있다. 또 전시 개막과 함께 참가업체와 전시제품의 정보와 뉴스를 담은 디지털매거진을 발행해 온·오프라인 시너지 효과를 높일 예정이다. 한편 올해 PID는 론칭 20주년을 기념하고 온-오프라인 참관객과 바이어를 위한 대대적인 경품 이벤트를 추진한다. 온라인으로 참관 등록 후 오프라인 전시회에 직접 방문하는 바이어를 대상으로 경품 추첨을 통해 친환경 생활용품키트를 제공한다. 리사이클 및 생분해섬유 제품 등 친환경 생활용품키트 제공으로 친환경 섬유홍보와 사용 권장을 통해 탄소중립을 실천한다.이밖에 ㈜팬코에서 후원하는 티셔츠, ㈜자인에서 후원하는 친환경 쇼핑백 등 참관객을 위한 다양한 경품 추첨 이벤트를 진행한다.대경섬산연 관계자는 "2022 PID의 온·오프라인 참관 신청과 전시업체의 최신 소재 정보 확인은 21일부터 홈페이지 온라인 사전등록을 통해 가능하다"며 "섬유소재 빅테이터 플랫폼인 FABRIC DIVE(다이텍연구원) 연계로 3D 룩북(Look Book), 3D 소재 물성 정보, 3D 의상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정보를 만나볼 수 있다"고 말했다.
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3-03 오후 09:09:55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3월 2일 기준
80,80
6,533
198,803
네이버tv네이버블로그유튜브트위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1대표이사 : 박준현  |  주소 : 경상북도 경주시 알천북로 345(동천동 945-3) 경북신문 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505-81-52491
편집·발행인 : 박준현  |  고충처리인 : 이상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문  |  청탁방지담당관 : 이상문   |  문의 : 054-748-7900~2
이메일 : gyeong7900@daum.net  |  등록일자 : 경북 가00009  |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284-7900  |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경북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을바, 무단·전재·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