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file_get_contents(http://www.kbsm.net/data/newsText/news/etc/index_view_page_top.json) [function.file-get-contents]: failed to open stream: HTTP request failed! HTTP/1.1 404 Not Found in /home/kbsm.net/www/default/include_skin02/head_view.inc.php on line 64
올해 주요국 시총 7% 감소…한국, 47개국 중 하락률 5위 - 경북신문
올해 들어 글로벌 증시가 휘청하면서 주요 47개 국가 증시의 시가총액이 7%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이들 국가 중 5번째로 시가총액 하락률이 높았다.2일 대신증권[003540]이 블룸버그의 47개 주요국 증시 시가총액 집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달 26일 기준 세계 증시 시총은 113조1천526억달러로 작년 12월 31일보다 6.89% 줄었다. 세계 증시 시총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2020년 3월 19일 62조2천572억달러로 저점을 찍었다가 2020년 12월 31일 103조2천297억달러, 2021년 12월 31일 121조5천228억달러로 상승해 왔다. 문남중 대신증권 해외투자전략팀장은 "작년 코로나19 백신 보급과 함께 경제 정상화로 주요국 증시가 상반기에 상승 흐름을 보였지만, 하반기부터는 미국은 상승한 반면 신흥국은 횡보 흐름을 보이며 증시 간 디커플링(탈동조화)이 시작됐다"고 설명했다.그러나 올해 들어 미국의 긴축 기조에 주요 국가 증시가 타격을 받으며 글로벌 증시 시총도 줄었다.올해 들어 국가별 시총 증가율이 가장 높은 곳은 페루(14.32%), 콜롬비아(12.40%), 칠레(11.31%) 등이었다. 주요 국가 중에서는 홍콩(1.66%)이 증가했고 영국(-2.00%), 일본(-5.00%), 중국(-6.05%), 독일(-7.05%), 미국(-10.14%) 등은 모두 감소했다.한국은 시가총액이 10.77% 줄어들면서 러시아(-16.09%), 스웨덴(-15.48%), 덴마크(-13.84%), 네덜란드(-13.04%)에 이어 하락률 5위를 기록했다. 한국 시총에는 지난달 27일 상장한 LG에너지솔루션이 포함되지 않았다. 유승창 KB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코로나19 직후인 2020년 초저금리 환경에서 네이버, 카카오[035720] 등 성장주가 주목을 받았으나 2021년 하반기부터 긴축 이슈로 인해 매력이 반감됐고, 올해 들어서는 대형 IPO(기업공개)로 인한 수급충격이 발생하면서 국내 증시가 다른 나라보다 더 많은 타격을 받았다"고 설명했다.증시 전문가들은 주요국 긴축 기조에도 불구하고 올해 완만한 성장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유 센터장은 "올해는 현 수준 대비 완만한 상승 흐름이 기대된다"며 "다만,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긴축이 예상보다 빠르게 진행될 리스크가 있어 큰 폭의 상승을 기대하긴 어렵다"고 전망했다.문 팀장은 "상반기 연준의 본격적인 통화정책 정상화로 시장 불확실성에 따른 증시 변동성은 있을 수 있지만, 연준의 첫 금리 인상 후 경기 회복에 대한 자신감이 나타나면서 미국 증시의 시가총액은 하반기 증가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그는 "코로나19 관련 재정지출 여력이 상대적으로 낮은 신흥국 시가총액은 정체 또는 하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3-03 오후 09:09:55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3월 2일 기준
80,80
6,533
198,803
네이버tv네이버블로그유튜브트위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1대표이사 : 박준현  |  주소 : 경상북도 경주시 알천북로 345(동천동 945-3) 경북신문 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505-81-52491
편집·발행인 : 박준현  |  고충처리인 : 이상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문  |  청탁방지담당관 : 이상문   |  문의 : 054-748-7900~2
이메일 : gyeong7900@daum.net  |  등록일자 : 경북 가00009  |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284-7900  |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경북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을바, 무단·전재·복사 배포를 금합니다.